커뮤니티갤러리

갤러리‘ 미혼모의 쉼터 새싹들의집 ’

미세스 다웃 파이어!
글번호 185 등록일 2022-11-09
등록자 운영자 조회수 44명









 뮤지컬을 관람한다는 건.... 

 미혼모들에겐 사치처럼 느껴지죠. 

 왜냐구요? ^^;;

 티켓을 구매 할 땐, 손이 떨리고..... (지출액....)

 시간을 낼 땐 마음이 아프니까요. (아기를 누군가에게 맡긴다는 것이....)

 모든 것이 쉽지 않고 어렵습니다. ^^

이번엔 아기들 모두 맡기고 밤의 문화산책을 다녀왔습니다. 

 모두들.... 너무너무 좋아했던.... 그런 밤이었습니다. ^^


 

이전글 장 줄리앙 전시회를 가다
다음글 에버랜드 가다.
작성자 /
자동글 방지     (자동글 방지 기능입니다.)
내용
댓글달기